1. 스마트폰 엄지손가락 통증 해소 

 

 

  스마트폰, 스마트패드 및 피처폰 사용으로 인한 엄지손가락 통증 또는 이상을 완화하는 엄지손가락 관절풀기를 소개하니 해보시기 바랍니다. 휴대폰 사용시간이 증가함에 따라, 손가락 사용, 특히 엄지손가락의 많은 사용으로 인해 엄지손가락에 통증이 발생하게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엄지손가락통증.jpg


  신체의 특정부위를 과다하게 반복 사용하게 되는 경우 해당 신경, 인대, 근육 등에 손상이 생길 수 있는데 이것을 반복성 긴장성 손상이라고 합니다. 엄지손가락은 다른 손가락에 비해 운동범위가 넓어서 엄지손가락으로 문자메시지나 보내거나 화면조작이 용이합니다. 그래서 휴대폰 사용의 경우는 엄지손가락을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엄지손가락에 반복성 긴장성 손상이 발생 할 가능성이 높습니다(박정홍 등, 2013).

 

 

엄지손가락통증2.jpg

 

 

  휴대폰을 사용할 때 엄지손가락을 많이 사용한다는 것은 일반적으로 쉽게 알 수 있지만, 실제 조사에 의해서도 확인이 됩니다. 대학생 나이의 859명을 대상으로 휴대폰을 사용하는 동안의 모습에서 남녀 공히 46.1%가 두 엄지손가락을, 3분의1이상이 오른손 엄지손가락만을 사용하였다는 내용입니다(Gold et al., 2012).

 

 

 

엄지손가락통증3.jpg

  휴대폰 문자메시지 전송 때문에 발생하는 질환을 문자메시지 통증( text message injury)이라고 표현하고 있기도 하고, 특히 2012년 CBS의 제퍼슨대학병원 관련 기사에서 보면 문자메시지에 의한 엄지손가락 질환을 Text Thumb이라고 표현하며 현재 Text Thumb이 손전문의가 다루는 가장 보편적 질환의 하나라고 할 정도라고 그 심각성을 다룬 바가 있습니다. Text Thumb을 한글로 번역해 보면 ‘문자엄지’, ‘문자엄지통’ 또는 ’문자엄지증’이라고 표현해 보고 싶습니다. 꼭 예쁜 말 같은 느낌이 드네요.

 

 

엄지손가락통증4.jpg

 

 

  이 증상을 해소하는 방법으로 2011년 한 논문에서 제안된 방법을 아래에 소개하니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Williams & Kennedy, 2011)

  - 일일 문자메시지 전송 시간 제한

  - 한 손 보다는 양손 사용

  - 자주 쉼

  - 빠른 속도의 입력을 피함

  - 팔과 등의 적절한 지지 확보

  - 머리를 앞으로 숙이는 등 구부정하게 장시간 있는 것을 피하는 등 안락한 자세 유지

 

 

엄지손가락통증5.jpg

 

 

  이제 엄지손가락의 피로와 통증을 완화하기 위해 제가 하고 있는 엄지손가락 관절풀기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엄지손가락통증6.jpg      엄지손가락통증7.jpg

 

① 왼손의 엄지손가락을 오른손의 엄지 위쪽 손목에 대고 누르며 나머지 손가락을 손등 방향으로 돌려 손목을 꽉 감싸고, 왼손 손목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② 왼손 엄지손가락의 손목손허리관절에 손바닥 방향에서 오른손의 엄지손가락을 대고 꾹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엄지손가락통증8.jpg      엄지손가락통증9.jpg

 

③ 왼손 엄지손가락 손허리뼈와 첫마디뼈 관절의 양 옆을 오른손의 엄지와 검지로 꽉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④ 왼손 엄지손가락의 첫마디뼈와 끝마디뼈 관절의 양 옆을 오른손의 엄지와 검지로 꽉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엄지손가락통증10.jpg

 

 

⑤ 왼손 손목을 오른손 손바닥으로 바깥쪽에서 전체적으로 힘있게 감싸 쥐고, 왼손 손목을 회전시킨다.

 손을 바꿔 오른손도 똑같이 시행한다.

 

 

엄지손가락통증11.jpg      엄지손가락통증12.jpg

 

양손의 엄지손가락과 엄지손가락의 안쪽을 댄 후 나머지 손가락으로 두 엄지손가락을 가볍게 감싸 쥐고 몸에 붙인다. 1~5분간 그대로 유지한다.

 

 

 

2. 피부미용사 및 마사지사의 엄지손가락 통증 해소 

 

 

  피부미용사 및 마사지사들의 직업특성상 발생할 수 있는 엄지손가락 통증을 관절 및 근육풀기를 통해서 완화하는 방법을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물론, 도수치료를 하는 분 들도 이와 같은 증상이 많이 발생합니다. 저에게 기치유를 포함해 초이키를 배우는 사람들 중 동 분야 종사자들이 많아 관심이 더 많이 갑니다.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jpg

 

  피부미용사 및 마사지를 하시는 분들은 주로 손, 팔, 손가락을 이용하여 다른 사람들에게 피부관리 및 마사지를 해주기 때문에 해당 부위에 이상이 생기게 됩니다. 그 중 작은 관절인 손가락에 이상이 생기기 쉽고, 특히 엄지손가락에 통증을 느끼는 경우가 많습니다. 피부관리 또는 마사지 초기에 또는 엄지손가락을 많이 사용하도록 배우거나 습관이 든 경우는 엄지손가락의 고통을 많이 느끼게 됩니다.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2.jpg

 

 

  피부관리나 마사지를 받는 분들은 몸과 마음의 피곤을 풀어서 좋지만, 해주는 사람들은 엄지손가락의 아픔을 못 견디고 일을 그만 두는 경우도 있고, 점점 엄지손가락의 사용을 줄여가는 방법이나 오랜 단련으로 이 아픔을 극복하고 있지만 힘든 것은 사실입니다.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3.jpg

 

 

  엄지손가락이 아프다고 하는 피부미용사나 마사지사들에게 통증부위를 물어보면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대부분 엄지손가락 모든 관절에서 아픔을 호소합니다. 실제 피부미용사의 엄지손가락 통증에 관한 한 논문(안미령, 2011)에 의하면 엄지손가락에 통증이 있다고 대답한 대상자들 중 손목손허리관절, 손허리손가락관절, 손가락뼈사이관절 모두에서 비슷한 퍼센트로 통증이 나타나는 것을 알 수가 있습니다. 혹 관련 종사자들 중 이 글을 보신다면, 마사지시 손허리손가락관절의 신전 자세가 엄지손가락의 통증을 감소시키며, 손허리손가락관절과 손가락뼈사이관절을 신전 상태를 유지하는 사람이 통증이 적었다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결국 이들의 엄지손가락의 통증을 없애기 위해서는 엄지손가락의 모든 관절에 대한 관리가 필요하다는 점을 알게 됩니다. 물론 일부는 목, 어깨, 팔꿈치, 손목 등과 연관되어 통증이 발생되는 경우도 있고, 인대 등 관련 조직 들과도 연결 관계가 있을 수 있지만, 여기서는 일단 엄지손가락의 관절과 근육을 푸는 방법을 통해 통증을 완화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5.jpg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6.jpg

 

① 왼손의 엄지손가락을 오른손의 엄지 위쪽 손목에 대고 누르며 나머지 손가락을 손등 방향으로 돌려 손목을 꽉 감싸고, 왼손 손목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② 왼손 엄지손가락의 손목손허리관절에 손바닥 방향에서 오른손의 엄지손가락을 대고 꾹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7.jpg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8.jpg

 

③ 엄지두덩근에서 통증 부위를 찾아 오른손 엄지손가락을 대고 꾹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④ 왼손 엄지손가락 손허리뼈와 첫마디뼈 관절의 양 옆을 오른손의 엄지와 검지로 꽉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9.jpg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10.jpg

 

⑤ 왼손 엄지손가락 손허리뼈와 첫마디뼈 관절의 위아래를 오른손의 엄지와 검지로 꽉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⑥ 왼손 엄지손가락 첫마디뼈의 위아래를 오른손의 엄지와 검지로 꽉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11.jpg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12.jpg

 

⑦ 왼손 엄지손가락의 첫마디뼈와 끝마디뼈 관절의 위아래를 오른손의 엄지와 검지로 꽉 누르고, 왼손 엄지손가락을 여러 각도로 움직인다.

⑧ 왼손 손목을 오른손 손바닥으로 바깥쪽에서 전체적으로 힘있게 감싸 쥐고, 왼손 손목을 회전시킨다.

⑨ 손을 바꿔 오른손도 똑같이 시행한다.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13.jpg    피부미용사 엄지손가락통증해소14.jpg

 

⑩ 양손의 엄지손가락과 엄지손가락의 안쪽을 댄 후 나머지 손가락으로 두 엄지손가락을 가볍게 감싸 쥐고 몸에 붙인다. 1~5분간 그대로 유지한다.